활동이모저모

2depth

사업별 주요 활동 공유, 사업 관련 지역 센터 활동 소개,
사업과 관련한 언론보도 전문 공유

상세
[‘안녕 캠페인’ 의미를 짚어보며] “자원봉사, 일상적으로 참여하는 ‘문화’ 되길 바라” -진영 행정안전부장관
  • 작 성 자 : 관리자
  • 보 도 일 : 2019.08.29
  • 첨부파일 :

 

[‘안녕 캠페인’ 의미를 짚어보며] “자원봉사, 일상적으로 참여하는 ‘문화’ 되길 바라”


 

 진영 행정안전부장관


 ​지난 4월 강원 산불 현장에서는 무서운 불길에 용감히 맞서는 소방관뿐만 아니라, 묵묵히 피해 주민들을 도와주는 많은 분을 만날 수 있었다.

빨래, 급식 봉사 등을 하면서 이웃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자원봉사자분들의 모습에서 우리 사회의 희망을 찾을 수 있었다.

 지난 7월에 개최된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현장에서는 뜨거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친절하게 관람객을 안내하거나 해외 선수단을 챙겨주는 청년 자원봉사자분들을 만났다.

 이처럼 재해 현장, 대형 스포츠 행사 지원 등을 통해 우리나라의 자원봉사는 꾸준히 활성화되어 왔다.

연간 자원봉사자는 2009년 159만명에서 2019년 429만명으로 10년간 2.7배 수준이 늘었고, 자원봉사활동 참여율도 2002년 16.3%에서 2017년 21.4%로 증가했다.

시민사회가 성장하고 시민참여가 활발해 지면서 자원봉사에 참여하는 국민들이 많아졌다.

 

(이하 중략)

.

.

.

 

 

 행정안전부는 지역 공동체의 안녕 캠페인 활성화를 위해 우수 프로그램에 대한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자치단체가 지역 특성에 맞는 캠페인을 기획해서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안녕 캠페인이 확산되면서 시민의 자율성에 기초하여 일상적으로 참여하는 ‘문화’로서의 자원봉사가 활성화되고

따뜻한 공동체를 함께 만들어 가는 국민들이 더 많아지길 기대해 본다.

 

※ 기사저작권으로 기사원문은 아래 '기사 바로가기'를 클릭해주세요.​

 

☞​ 기사바로가기(클릭) ​    ​ 

이전글 “여러분, 지금 안녕하세요?”… 국민에게 대한민국의 안부를 묻다 - 대국민 자원봉사 프로젝트 ‘2019 안녕 캠페인’
다음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대구 등 7곳서 '이그나이트 V-Korea 지역대회' 펼쳐